집사가 먹던 빵 훔쳐와 입에 앙 물고 절대 안 놓는 ‘식탐왕’ 고양이

By 윤 승화

역대급 식탐왕 고양이가 등장했다.

최근 한 트위터 계정에는 “빵을 훔치는 아이. 필사적으로 숨기고 있다”라는 코멘트와 함께 빵을 입에 문 채 놓치지 않으려는 고양이의 사진이 게재됐다.

해당 트위터 유저가 공개한 사진은 자신의 반려묘를 찍은 것으로, 사진 속 크림색 털의 고양이는 사람이 먹는 빵을 입에 가득 물고 있다.

보호자의 간식이었을 빵을 훔치는 데 성공한 녀석. 얼굴만 한 빵을 베어 문 녀석의 눈빛은 초롱초롱 빛난다.

보호자가 빵을 도로 가져가기 위해 잡아당겨 보지만, 작은 두 앞발로도 빵을 소중히 꼭 쥔 채 절대 놓으려는 기색이 없다.

거기서 끝이 아니었다.

다른 친구 고양이 한 마리가 냄새를 맡고 가까이 다가오자 고양이는 아예 빵을 앞발로 전부 가려버리며 진정한 식탐왕의 면모를 뽐냈(?)다.

사진을 공개한 반려묘 보호자는 “‘좀 줘!’ 이렇게 말하는 느낌”이라며 설명을 덧붙여 더욱 웃음을 자아냈다.